메뉴 건너뛰기

문화탐방

  • 문화재
  • 전통문화
  • 가볼만한곳
  • 명소안내지도
  • 문화탐방코스

유용한 정보 - 알아두면 좋은 유용한 정보속으로

전통문화

HOME > 문화탐방 > 전통문화

양천 향교 석전제

양천향교에서는 매년 봄ㆍ가을에 유림, 지역주민,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공자를 비롯한 성현 27위에 대한 추모제례를 거행함으로써 옛 조상들의 생활풍습과 점차 퇴색해가는 충효정신을 재현해 구민들의 애향심과 자긍심을 고취시킵니다. 석전제란 음력2월과 8월의 상정일(上丁日; 다달이 첫째 드는 정(丁)의 날)에 공자를 모시는 사당에서 지내는 제사를 말한다. 가양동 234번지에 위치한 양천향교는 조선조 3대 태종12년(1411년)에 창건한 조선시대 공립 중등 교육기관으로 수많은 인재를 배출했던 곳입니다.
오늘날 서울의 유일한 향교(서울시 기념물 제8호)로 공자를 비롯한 동양 5성과 송조 4현 및 동국 18현 등 총 27성현의 위패를 모시고 구청장이 초헌관(제사때 첫 번째로 술잔을 올리는 사람)이 되어 봄 · 가을 2회에 걸쳐 석전제(문묘제례)를 개최, 옛 조상들의 생활풍습과 점차 퇴색하여 가는 충효정신을 기림으로써 구민들의 애향심과 자긍심 고취에도 일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양천 향교 석전제

각종 제례 의식(도당제)

개화산 정상에 오방기를 꽂고 산신을 꽃가마에 태워 제단으로 인도, 마을의 안녕과 부흥을 축원하고 마을의 일체감을 도모하기 위하여 매년 10월 1일에 개화산 정상에서 산신제가 치러집니다.
이때 산 정상 쪽에 위치한 군부대 내에서도 “주룡도사제”를 함께 지내는데요.
산신제는 고려조 최고의 명장인 최영 장군의 영혼이 깃든 관복을 무당이 입고 지내게 됩니다.
강서구에서는 개화산 산신제 외에도 우장산 도당제, 검덕산 도당제, 증미산 산신제, 궁산 산신제 등이 10월을 전후하여 열리고 있습니다.

각종 제례 의식(도당제)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