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화로운 성장, 삶이 아름다운 강서

모바일메뉴 열기

조화로운 성장, 삶이 아름다운 강서

검색 열기


보도자료

강서구, 마스크 248만 장 긴급 지원
작성자 홍보정책과 날짜 2020-10-22
이메일 2011111134@gangseo.seoul.kr
연락처 02-2600-6355
부서 생활보장과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발맞춰 긴급 지원에 나서 
취약계층과 아파트 경비노동자에게 마스크 233만 장 지원
어르신복지시설에는 15만 장 상당 1억 8천만 원 지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 시행에 발맞춰 마스크 지원이 필요한 곳곳에 마스크 248만 장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난 13일부터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법이 시행되면서 계도기간을 거쳐 11월 13일부터 위반 시 1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구는 올 가을과 겨울 코로나19가 재유행할 것이라는 우려가 큼에 따라 공공차원에서 구민의 건강을 책임지고 경제적 부담을 절감하기 위해 마스크 지원에 나섰다. 
  오는 10~11월 중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3만 7천 명에게 KF94 마스크 222만장(1인당 60장)을 배부한다. 
  특히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1만여 명에게는 KF80 마스크 10만 장(1인당 10장)을 추가로 지원한다. 
  또한 구와 강서구노동복지센터는 22일까지 관내 300여 단지 아파트 경비노동자 1천여 명에게 KF80마스크 1만 장(1인당 10장)과 방역물품세트(손세정제, 마스크줄 등)를 전달한다. 
  마스크와 방역물품세트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대면 활동이 많은 아파트 경비원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서울노동권익센터와 노동복지센터에서 마련하였다.  
  질병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어르신복지시설 63곳에는 마스크 구매비용 1억 8천만 원을 지원해 11월 중으로 5천여 명의 어르신에게 15만 여장의 마스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구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되어 개원을 시작하고 있는 어린이집 375개소에도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가 방역필수품이자 생활백신으로 자리 잡았다”라며 
  “감염병 확산이라는 특수한 상황에서 구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공공기관의 역할을 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생활보장과(☎02-2600-6355)로 하면 된다.  
수정일자 2020-10-22


제2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