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모바일 전체 메뉴

모바일 검색
통합검색

강서구


보도자료

자활사업 참여자, 취·창업 지원한다.
작성자 홍보정책과 날짜 2019-03-26
이메일 honey2k@gangseo.seoul.kr
연락처 02-2600-6145
부서 생활보장과

강서구, 자활사업 참여자 대상 ‘자활성공프로젝트’ 사업 펼쳐
자격증 취득 인센티브 제공 및 자활성공수당 지원
자활사업 참여자, 경제적 자립 욕구 고취


 자활사업 참여자의 취·창업을 응원합니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이달부터 자활근로사업 참여자를 대상으로 ‘자활성공프로젝트’ 사업을 펼친다.
  구는 자활근로사업 참여자에게 경제적 자립 의욕을 높이고자 교육수료 및 자격증 취득에 따른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취·창업에 따른 성공수당을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자활근로사업 중 지역자활센터 사업단 참여자와 구에서 직접 시행하고 있는 복지도우미, 근로유지형 등 총 290명이 대상이다.
  자격증 인센티브 지원은 취·창업에 도움이 되는 자격증을 취득한 경우 100만원을 지원한다.
  또, 교육 수료 후 자격취득 시험에 응시했으나 자격증을 취득하지 못한 경우에도 최대 80%(100만원 한도)까지 지원한다. 
  단, 기타 공공기관에서 교육비를 지원받는 경우는 제외된다.

  지원 대상 자격증은 요양보호사, 바리스타, 도배사, 이미용, 조리사, 중장비면허 등 총 20개이다. 

  자활성공수당은 자활근로 참여자가 ▲주 40시간 이상 4대 보험 적용대상 직장에 취업하여 3개월 이상 근로를 유지, ▲개인 창업해 3개월간 사업장 유지, 
  ▲자활기업으로 창업해 6개월 이상 유지한 경우 100만원을 지원한다.

  사업 대상자 중 자격증 취득 및 취창업에 성공한 참여자는 자격증 사본 등 관련서류를 준비해 동주민센터나 지역자활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자활사업 참여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해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 마련했다.”며 
“이를 계기로 성공적인 취·창업과 연계될 수 있도록 사업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활성공프로젝트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생활보장과(☏2600-6145)로 문의하면 된다.
수정일자 2019-03-26


제2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