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모바일 전체 메뉴

모바일 검색
통합검색

강서구


보도자료

청소년 심리적 외상 예방한다.
작성자 공보전산과 날짜 2019-01-08
이메일 honey2k@gangseo.seoul.kr
연락처 2600-6764
부서 교육청소년과

강서구, 서울시 최초로 ‘청소년 심리적 외상 긴급 지원’ 나서
이달 중 외상 상담 전문가 포함 전문 지원단 구성
 교육청, 경찰서 등 지역사회와 협력해 상시 지원체계 구축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서울시 자치구 중 최초로 ‘청소년 심리적 외상 긴급지원단’을 구성해 운영한다.

  구는 각종 충격적인 사건․사고를 경험한 학생, 학부모 및 교사 등을 대상으로 심리적 외상의 예방과 치료를 위해 ‘청소년 심리적 외상 긴급지원’ 사업을 펼친다고 7일 밝혔다.

  2018년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청소년의 고의적 자해나 자살 사망률이 10만 명당 7.8명으로 청소년 사망원인 중 1위로 나타났다. 
  특히 지역 내 각종 사건 및 청소년 자살시도 등 발생 시 심리적 개입보다 피해보상 중심으로 이뤄져 피해 당사자나 목격자인 청소년들의 심리적 지원이 절실하다.

  이에 따라 구는 이달 중 ‘청소년심리적외상 긴급지원단’의 구성 및 운영 체계를 마련한다.
  사업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한 운영지침 등 운영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외상 상담 전문가 교육 이수자 및 지역 내 유관기관 실무자를 포함해 7명 내외의 긴급지원단 구성을 모두 마칠 계획이다.

  2월에는 긴급지원단의 정식 발대식을 갖고 청소년 위기 대상자 발굴, 지원결정 및 예방 교육 등 본격적인 외상 지원 활동을 펼치게 된다.
  지원단은 지역 내 지원이 필요한 사건 발생이 접수되면, 대상 청소년에 대한 면담을 진행해 전문상담 및 의료지원을 진행한다. 또 지원 후에도 2차 사고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자살 및 교통사고, 학교․가정폭력, 재해재난 등 위기 상황이 발생하였으나, 타 법률에 의한 지원기준에 해당하지 않는 경우와 질병 및 부상으로 인해 긴급 의료비 지원이 필요한 경우이다.
  이 밖에도 ‘청소년심리적외상 긴급지원단’에서 긴급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경우에도 지원이 가능하다.

  구는 앞으로 위기 상황이 아닌 평시에도 정기적으로 지역 내 유관기관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심리적 외상 상담 및 개입 교육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각종 사건․사고가 발생하면 처리가 마무리된 후에도 성장기에 있는 아동 및 청소년들의 심리적인 지원은 꼭 필요하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각종 위기 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함으로써 지역 아동 및 청소년들의 2차 피해를 예방하도록 지원 시스템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된 기타 자세한 문의는 교육청소년과(2600-6764)로 하면 된다.
수정일자 2019-01-08


제2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