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강서구

전체메뉴 열기


보도자료

딸바보·95세 어르신·7세 어린이 합창으로 하나된다.
작성자 공보전산과 날짜 2018-11-08
이메일 honey2k@gangseo.seoul.kr
연락처 2600-6077
부서 문화체육과

강서구, 오는 9일 ‘2018 강서구 합창 페스티벌’ 개최
12개 동 대표 마을 합창단 참가, 음악을 통한 소통과 화합의 장




 남녀노소, 화음으로 강서를 가득 채우는 음악축제가 열린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11월 9일(금) 오후 2시 구민회관 우장홀에서 ‘2018 강서구 합창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강서구 합창 페스티벌은 올해 5회를 맞이하는 행사다. 합창의 보급과 대중화를 위한 지역 음악축제로, 합창을 통해 주민들이 서로 소통하고 교감하는 시간을 마련하고자 2014년에 처음 열렸다.

  올해는 작년보다 3개 합창단이 늘어난 마을을 대표하는 12개 합창단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마음껏 뽐내며 구민회관을 합창의 목소리로 가득 채울 예정이다.
  이번 합창 페스티벌에는 딸 바보 명덕여중 아버지 합창단부터 어린이 합창단, 95세 어르신을 포함한 시니어 합창단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주민들이 남녀노소, 세대불문의 합창 공연을 펼친다.
  행사를 축하하기 위해 공연 중간에 강서구립합창단과 강서상공회CEO합창단, 강서에버그린합창단이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무시킬 전망이다.

  공연이 끝나고는 시상식이 이어지며 대상 외에도 맑은소리상, 감동누리상, 마음울림상을 참가자들에게 준다. 대상 수상팀은 부상으로 2019년 강서구 축제 및 행사에 출연 기회를 받게 된다.

  구 관계자는 “매해 참가하는 주민 합창단의 숫자가 늘어가고 있다.”라며 “합창으로 온 구민이 하나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행사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궁금한 점은 강서구청 문화체육과(☎2600-6077)로 문의하면 된다. 
수정일자 2018-11-08


제2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2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평가 만족도보기

사용자 만족도 평가 및 의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TOP